최종편집 : 2024.07.18 22:54 |
이만희 총회장 계시록 말씀 “분쟁 해결에 도움 될 것”
2024/04/22 21:34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각 종교지도자는 물론, 언론인·고등학생까지 ‘평화 위해 꼭 필요’ 강조
이만희 총회장 계시록 말씀2.jpg
지난 20일 오후(현지시간) 필리핀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4 대륙별 신천지 말씀대성회’에서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의 강연을 듣고 있는 청중들의 모습. 사진=신천지예수교회 제공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총회장 이만희·이하 신천지예수교회)은 지난 20일 오후(현지시간) 필리핀 국제컨벤션센터에서 ‘2024 대륙별 신천지 말씀대성회를 개최한 가운데 이날 강연된 계시 말씀이 필리핀 사회에서 화제다.

 

강연자로 나선 이만희 총회장이 밝혔던 요한계시록의 성취된 실상이 분쟁이 가득한 오늘날 우리에게 가장 필요한 말씀이라고 이날 말씀대성회에 참석한 각계각층이 입을 모으고 있기 때문이다.

 

필리핀 가톨릭과 개신교, 이슬람교, 힌두교 등 각 종교 지도자는 물론이고, 언론인과 심지어 고등학생까지 이 총회장의 강연에 동조했다.

 

이날 말씀대성회에 참석한 안토니오 레데스마 까가얀 데오로 대교구 전 대주교는 요한계시록에 관해 이 총회장이 언급한 신앙에 말한 내용은 기독교인이든 무슬림이든 우리 모두에게 가치가 있다고 평가했다.

 

말씀대성회에 참석한 한 개신교 목회자도 저는 오늘 처음으로 이렇게 다양한 종교 지도자가 마찰 없이 모인 행사를 목도하게 돼 기쁘고 놀라운 마음이라며 “(이 총회장이 소개한)계시록의 실체가 있음을 우리는 (현장에서)보고 들었다. 나는 결코 오늘을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한 필리핀 언론인도 지금 우리는 매우 혼란스러운 세상을 살고 있기에 이 총회장의 메시지는 매우 시의적절하다고 밝혔다. 그는 세계에 곳곳에서 전쟁이 일어나고 있고, 전쟁의 위협은 우리 필리핀에서도 존재한다나는 무슬림과 결혼한 카톨릭 신자이고, 그래서 초종파적 삶을 살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어 그래서 평생 종교간 대화를 해왔다. 성경의 계시록 부분을 밝히는데 있어 보다 많은 사람들이 참여하기를 기대한다라며 나는 이 총회장의 의견에 동의한다고 덧붙였다.

 

이번 말씀대성회에 참석한 한 고등학생은 이 총회장의 말씀은 매우 영감을 줬다계시록을 이해하는 것에 대한 중요성이 그렇다고 말했다.

 

이 학생은 계시록을 이해하면 하늘의 뜻에 따라 행동할 수 있기 때문이라면서 이 총회장의 말씀은 평화를 전파하고 다른 문화를 존중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말씀대성회에 참석한 한 기독교단체장도 계시록의 중요성에 동조했다. 그는 계시록의 성취를 믿는 것은 각자의 선택에 달려 있지만, 나는 계시록의 성취를 믿는다“(계시록은)신앙인으로서 공부하고 집중해야 할 부분이며, 이것은 너무나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 최희경 기자 ypsd114@hanmail.net ]
최희경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ypsd114@hanmail.net
시대저널 - 지방시대를 여는 신문(www.e-ypnews.com) - copyright ⓒ 시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법인명 : 주식회사 시대저널 (www.e-ypnews.com) | Ω 12553  경기 양평군 양평읍 양근로 161 |  발행인/편집인 : 김현술 
      간행물 등록번호 : 인터넷신문 : 경기 아00270 등록일자 2010년 1월 18일 | 지면신문 : 경기 다01224 등록일자 2010년 4월 22일  
      사업자등록번호 : 107-88-42240  | 농협 351-0967-0733-23 (주)시대저널 l 대표전화 : 775-9933 I F: 775-9934 긴급: 010-3784-6140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희경 | e-mail :  ypsd114@hanmail.net  Copyright ⓒ 시대저널 All right reserved.
      시대저널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